글씨

태산은 한줌의 흙도 사양치 않는다

posted May 20,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다시보니 글씨에 문제가 너무 많다. 후배가 달라고 해서 바로 줘버렸다. 다시 보니 남 줄만한게 아니다.

원문은 사기 이사열전에 나오는 유명한 말. 대한항공 광고에도 쓰였다.

내막은 외국출신 공무원의 추방령(축객령)을 받아들이지 못한 이사가 해고 철회를 위해 혼을 담아 쓴 글이다. 사마천이 태사공자서에 말한 바와 같이 사람은 코너에 몰릴때 걸작을 쓰게 마련이다. 밥그릇은 소중하니까.

 

20180311_235400_s.jpg

 

Who's 건더기

profile

80년대에 태어나 90년대에 성장해 2000년대를 살고 있다. 사회학과 정치학을 전공했지만, 스스로를 역사학도라 생각한다. 면식과 만화, 수다와 어린이를 좋아한다.

Atachment
첨부 '1'

  1. 태산은 한줌의 흙도 사양치 않는다

    다시보니 글씨에 문제가 너무 많다. 후배가 달라고 해서 바로 줘버렸다. 다시 보니 남 줄만한게 아니다. 원문은 사기 이사열전에 나오는 유명한 말. 대한항공 광고에도 쓰였다. 내막은 외국출신 공무원의 추방령(축객령)을 받아들이지 못한 이사가 해고 철회를 위해 혼을 담아 쓴 글이다. 사마천이 태사공자서에 말한 바와 ...
    Date2018.05.20 Category글씨 Reply0 file
    Read More
  2. 백이열전

    군대 시절. 병장때 글씨 연습을 조금 했었다. 매우 재밌는 경험이었다.
    Date2007.07.22 Category글씨 Reply3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