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No Image

    유럽정치연구회, 유럽정치, 백산서당

    새해가 되어 다짐했던 것은 일주일에 한권 정도는 책을 읽자는 것이다. 군 전역이후 안읽어도 너무 안읽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약간의 시간적 여유가 생겼기 때문이다. 새해 처음으로 완독한 책이 <유럽정치>다. 원래 작년 학교에서 수강한 <유럽정치>라는 동명의 수업의 교재였다. 수업은 교수의 '자질부족'으로 인해 후반...
    Date2009.01.06 Reply0
    Read More
  2. 참여연대 행동하는 젊음 "와"백서

    2000년에 결성되어 2004년에 해산한 참여연대 회원모임의 백서. <잊어버리기 위하여> 백서최종본.pdf 나는 초대, 3대 모임지기를 맡았다. 나중에는 (공식적으로는)홈페이지 관리를 맡았다. 백서를 만들며 쓴 글 <정리를 위한 사적인 회고>는 예전에 올려두었다. 당시 활동에 대해서는 이 글 만을 참고해도 무방하다. 또한 ...
    Date2009.01.01 Category언론 Reply2 file
    Read More
  3. No Image

    [성장] 나는 페미니즘이 싫다

    나는 페미니즘이 싫다 2008년 12월 17일 (수) 13:35:00 건더기 rnjsqudejr@hanmail.net 어떤 결론 1980년 9월 12일... 오랜 휴교 끝에 대학 문이 다시 열렸다. 오랫동안 학생들 앞 에서 침묵하고 있던 30대 교수 하나가 칠판에 시소 하나를 그렸다. 시소 한 쪽은 철모를 닮은 커다란 바윗돌에 짓눌려 땅에 닿아 있고, 또 한 ...
    Date2008.12.15 Category언론 Reply7
    Read More
  4. No Image

    [성장] 진보대학의 딜레마

    진보대학의 딜레마 2008년 11월 23일 (일) 22:31:54 건더기 rnjsqudejr@hanmail.net 신자유주의와 진보대학 성공회대학교는 진보적인 대학으로 알려져 있다. 화려한 경력을 가진 진보적인 교수들이 즐비해 있으며, 진보적인 생각을 가진 학생들도 많다. 성공회대학교에 대한 세간의 찬사와 부러움은 결코 헛된 것이 아니다. ...
    Date2008.11.23 Category언론 Reply4
    Read More
  5. No Image

    [성장] 그대 이름은 무식한 운동권

    그대 이름은 무식한 운동권 2008년 11월 12일 (수) 22:22:42 건더기 rnjsqudejr@hanmail.net 무식한 대학생은 누구인가? 홍세화는 말한다. 그대의 이름은 ‘무식한 대학생’이라고, 현실이 그렇다. 단군 이래 가장 열심히 공부한 오늘의 20대는 무식한 대학생으로 불리고 있다. 토익 점수는 하늘을 찌를 듯 하고, ...
    Date2008.10.31 Category언론 Reply7
    Read More
  6. No Image

    [성장] 연애는 혁명의 적, 혁명은 연애의 적

    연애는 혁명의 적, 혁명은 연애의 적 2008년 10월 11일 (토) 17:15:24 건더기 rnjsqudejr@hanmail.net 연애? 먹는건가요? ▲ 바야흐로 연애의 시대! (사진출처 SBS) 사랑이란 무엇일까. 그것은 동서고금을 막론한 영원한 인류의 화두일까. 사랑을 남녀 간의 사랑, 즉 연애로 한정시켜 보자(동성간의 그것이라도 상관없다). 쉽...
    Date2008.10.11 Category언론 Reply5
    Read More
  7. No Image

    [성장] 공부 좀 그만하세요

    공부 좀 그만하세요 2008년 09월 25일 (목) 16:23:33 건더기 rnjsqudejr@hanmail.net 내가 대학에 입학한 것은 2000년도의 일이었다. ‘환멸의 90년대’가 지나고 새로운 시대가 열리는 설렘이 사회에 충만한 시기였다. 그리고 사라져 가는 것들을 향한 아쉬움도 섞여 나오던 시절이었다. 그리고 9년이 지났다. 9년간 학교를 ...
    Date2008.09.26 Category언론 Reply1
    Read More
  8. 성공회대학보, 이영훈을 위한 변명

    성공회대학교학보 175호에 기고한 글 이영훈을 위한 변명 서울대 이영훈 교수의 TV토론 발언을 둘러싼 논란은 매우 엉뚱한 방향으로 정리되고 있다. 그리고 엉뚱하게 시민사회의 기억 속에 고정되고 있으며, 또한 조금씩 잊혀지고 있다. 이 점에서 173호 학보에 실린 박조은미 씨의 글 <사람들은 왜 이영훈 교수의 발언에 분...
    Date2008.09.07 Category언론 Reply0 file
    Read More
  9. No Image

    성공회대학보, 비동시성의 동시성으로 보는 가족의 현대사

    성공회대학교학보에 실린 글 비동시성의 동시성으로 보는 가족의 현대사 - 대한민국 원주민 역 사적 통념은 여러 매개로 대중에게 각인된다. 지식인은 정사(official history)를 만들고, 미디어는 이야기(narrative)와 인상(image) 만들어 준다. 물론 여기에는 정치적 갈등과 그 구조가 담겨있다. 나 또한 알게 모르게 그런 ...
    Date2008.09.04 Category언론 Reply0
    Read More
  10. No Image

    武田晴人 <고도성장> 제1장 4. 국제사회로의 복귀

    4. 국제사회로의 복귀 일소교섭의 타결 현안이 되었던 일소교섭은, 1953년 9월에 중단되었지만, 이듬해 1월부터 재개되었다. 그 결과, 평화조약의 초안에서 상당한 진전을 보였지만, 영토문제에서 막혀버려, 3월로 교섭은 무기한 연기 되었다. 그러나, 소련 측이 북태평양의 연어·송어의 자원보호의 관점에서 어획제한을 한...
    Date2008.09.04 Category번역 Reply0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Next
/ 14